관리 메뉴

메대리's DIARY

<IT 뉴스&이슈> 모바일 시대, 오피스 시장을 뒤흔들다. 본문

트렌드/IT뉴스&이슈

<IT 뉴스&이슈> 모바일 시대, 오피스 시장을 뒤흔들다.

친절한 메일플러그 공식블로그 2015.07.28 10:19


모바일 시대, 오피스 시장을 뒤흔들다.


모바일 시대가 도래하며 업무 환경도 많이 바뀌었다. 과거에는 회사 PC를 위주로 작업했다면, 이제는 스마트폰, 태블릿PC 등 다양한 모바일 기기로 업무를 처리하는 경우가 많다. 개인용 기기를 직장 업무에 활용하는 'BYOD (Bring Your Own Device)' 는 일상으로 자리잡았다. 카카오톡이나 라인 등 모바일 메신저 앱으로 업무 관련 이야기를 나누고 자료를 주고받는 것은 이제 일상이 됐다. 자연스럽게 사무실 외부에서도 모바일 기기를 통해 실시간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경우도 많아졌다. 시장조사 기관 IDC는 20115년 말까지 전세계 모바일 워커 (Mobile Worker) 가 13억 명에 도달해, 전체 노동인력의 37%를 차지할 것이라고 전망한 바 있다.




이러한 추세에 따라, 오피스 시장도 변화의 흐름을 맞이하고 있다. 과거에는 PC에 오피스 프로그램을 다운받아 사용하는 '설치형 오피스' 가 일반적이었고 당연했다. 하지만 모바일 기기를 사용해 업무를 처리하는 요즘에는 '모바일 오피스' 가 중요하다. PC에만 설치된 오피스는 모바일과 연동되지 않아 회사 PC에서 하던 업무를 모바일에서 확인 및 편집하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또한, 회사 PC뿐만 아니라 모바일, 태블릿PC 등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직장인들이 늘어남에 때라, 다양한 기기에서 접속해 작업하던 내용을 이어서 보는 것이 중요해졌다.




현재 모바일 업무 환경에 최적화된 오피스는 '클라우드를 내장한 비설치형 오피스' 프로그램이다. 비설치형 오피스란, PC에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지 않더라도 웹페이지에서 접속하여 사용할 수 있는 오피스 프로그램을 일컫는다. 또한 클라우드를 내장한 오피스는 PC뿐만 아니라 클라우드 저장 공간에 파일을 보관할 수 있어, 모바일 및 태블릿PC에서도 연속적인 작업이 가능하다. 클라우드 폴더를 직장 동료들과 공유하면 더욱 생산적으로 협업이 가능하다.


그렇다면 클라우드를 내장한 비설치형 오피스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 현배 모바일이세 가장 많이 사용되는 것이 '폴라리스 오피스' 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PC, 태블릿PC, 모바일, 웹페이지에서 다양한 문서를 확인하고 편집할 수 있는 오피스 프로그램이다. 폴라리스 오피스 모바일 앱은 전세계 이용자가 8억 명에 달할 만큼 범용적인 서비스다. 또한, 클라우드 서비스인 '폴라리스 오피스 싱크' 에 문서를 저장할 수 있다. 직장 동료들과 문서를 공유할 수도 있다. 공유 문서에 코멘트를 남기고 의견을 교환하면 더욱 효율적인 문서 작업을 할 수 있다. 또한, 폴라리스 오피스는 MS 오피스, 한글, PDF 등 다양한 문서 형식과 호환된다.




'사이냅소프트' 의 웹 오피스 역시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클라우드형 오피스다. 사이냅소프트의 오피스는 PC에 설치할 필요 없이 언제 어디서나 웹페이지를 통해 사용할 수 있다. 데스크탑 오피스 보다 가벼우면서도 편집 및 뷰어 기능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사이냅 문서뷰어를 이용하면 다양한 기기에서 MS 오피스, PDF, 한글 등의 문서 파일을 열람할 수 있다. 별도의 뷰어나 오피스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




네이버도 모바일 업무 환경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네이버 오피스' 를 이용하면 셀, 폼, 슬라이드 등 다양한 문서를 작성할 수 있으며, N드라이브에 문서를 저장할 수 있다. PC에서 작업하던 문서를 스마트폰에서 수정하는 것도 가능하다. N드라이브 앱에서 파일 URL을 공유하면 직장 동료에게 간편하게 문서를 전달할 수 있다. 또한 네이버는 기업 사용자 메일, 캘린더, 주소록, 드라이브, 오피스 서비스를 한 번에 갖춘 '웍스 모바일' 도 운영하고 있다.




이 외에도 전통적인 오피스 프로그램인 MS오피스, 한글과컴퓨터 오피스도 클라우드 기능을 갖추고있다. MS의 클라우드 오피스는 '오피스 365' 이고, 한컴의 클라우드 오피스는 '넷피스 24' 다. 최근 MS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용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앱을 공식 출시해, iOS와 안드로드 등 모바일 기기에서 MS오피스를 무료로 사용하도록 했다. 이들 서비스는 클라우드 기능을 통해 PC용 MS 오피스 365와 연동할 수 있다.


이처럼 다양한 기기에서 사용 가능한 클라우드 오피스는 앞으로도 점점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시간, 장소, 기기를 초월해 언제 어디서나 작업하는 것이 일상이 되어버린 요즘, 클라우드 오피스는 생산성 향상을 위한 도구로 자리잡을 수밖에 없다. 이미 많은 기업에서 비용 절감 및 업무 효율 증대를 이유로 클라우드 오피스를 도입하고 있다. 향후 모바일 시장이 더욱 가속화되면 오피스 시장이 어떤 변화를 거듭할지 기대가 된다.


글 / IT동아 안수영 (syahn@itdonga.com)




0 Comments
댓글쓰기 폼